한국어
조회 수 2639 댓글 0


1404_160_01.jpg

- 어깨에 걸친 부드러운 소재의 재킷은 자라. 깔끔한 원피스는 HACHE. 주얼리는 미카엘라신.

반가워요. <여성조선> 독자들에게 인사 부탁드려요.
“가수 박주희예요. 참, ‘자기야’와 ‘오빠야’라는 노래를 부른 가수입니다라고 소개해야 저를 알아보실 거예요.(웃음) 얼굴보다는 노래가 많이 알려진 것 같아요. 트로트로 데뷔한 4집 가수입니다. 원래는 알앤비 장르 노래와 댄스를 익히다 우연한 기회에 트로트를 부르게 되었어요. 설운도 선배님께 노래방에서 오디션을 봤고, 예쁘게 봐주신 덕분에 설운도 선배님께서 직접 써주신 곡인 ‘럭키’로 데뷔하게 된 거죠.”

이번 앨범은 이전과 무척 다르게 느껴져요.“트로트는 감정에 따른 표현을 창의적으로 연출할 수 있다는 매력이 있어요. 그 점이 바로 제가 트로트를 좋아하고 계속해서 트로트에 도전하는 이유이기도 하고요. 그래도 가끔은 속상할 때가 있는데, 대부분 트로트 가수라고 하면 성격도, 스타일도 강한 여자라고 생각하셔서 인지 제 기분은 생각하지 않고 안하무인으로 행동하시는 분들을 만날 때예요. 그래서 이번 음반에서는 힘을 빼봤어요. 나긋한 목소리의 여성스러운 발성과 ‘애간장 댄스’라고 불리는 안무까지 더해 부드러움에 초점을 뒀죠. 그 점이 대중들에게 좀 더 편안하게 다가갔던 것 같아요. 그러고 나니 사람들도 이전보다 알아보고 좋아해주셨어요. 요즘에는 팬 층도 넓어져 행복한 날들을 보내고 있답니다.”  

그럼 뮤즈도 가수일 것 같아요.
“비욘세가 제 뮤즈예요. 힘찬 목소리로 부르는 그녀의 노래 실력은 물론, 건강한 보디라인은 정말이지 부러움을 넘어 존경스럽기까지 하죠. 당당한 현대 여성의 본보기라고 생각하고 그녀처럼 되기 위해 발성 연습과 몸매 관리에 신경 쓰려고 노력해요.” 

몸매 관리, 어떻게 하세요?
“사실 운동을 그렇게 좋아하는 편은 아니라 일상생활에서 많이 움직이려고 노력해요. 항상 ‘이만큼 움직이면 이만큼의 칼로리가 빠지겠구나’ 생각하면서요. TV를 볼 때도 한 시간 이상 앉아 있질 못하죠. 부지런한 엄마 성격을 닮았나 봐요.(웃음) 살이 쪘다 싶으면 헬스를 하는데, 따로 코치를 받는 건 아니고요. 혼자 런닝머신에서 열심히 뛰어요. 근력이 강한 편이 아니라 근육이 붙지는 않을까 걱정되거든요. 운동 후에는 피부 처짐을 방지하기 위해 반드시 탄력크림을 듬뿍 발라주고요.”

이전에도 날씬하셨을 것 같아요.
“제 다이어트 노하우는 노래예요. 무대에서 내려오면 온몸이 땀으로 젖거든요. 가수들은 주로 배로 노래한다고 하는데, 저도 복식호흡으로 배는 물론 머리부터 발끝까지 온몸을 사용해요. 안무도 있고요. 일부러 몸을 움직여서 운동하기보다는 즐겁게 노래하면서 에너지 소비량을 늘리는 게 몸매 관리 비결인 것 같아요. 화보나 촬영 스케줄이 있을 때는 식습관을 조절하고요. 눈을 뜨자마자 아침밥을 먹고 그 후로는 고구마와 토마토로 식사를 대신하는 식으로요. 오늘 제 모습 어때요? 2주 전부터 열정적인 노래 연습과 식습관만으로 4kg을 감량했거든요.”

오늘 멋졌어요. 주희씨는 어땠어요?
“솔직히 처음에는 살짝 굳었던 것 같아요. 지금껏 시도하지 않았던 스타일이기도 하고요. 지방 스케줄 때문에 주로 차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 편안한 소재와 디자인의 옷을 즐겨 입거든요. 그런데 이렇게 블랙 앤 화이트 컬러로 깔끔하면서도 미니멀한 아이템으로 스타일링한다면 언제 어디서든 T.P.O에 맞게 연출하기 좋을 것 같아요. 갖춰 입어야 하는 모임이 있을 때 꼭 시도해봐야겠어요.” 



1404_160_02.jpg

- 펀칭 디테일이 유니크한 원피스는 HACHE, 진주가 달려 있는 목걸이와 팔찌는 미카엘라신.



1404_160_03.jpg

- 허리 라인을 슬림하게 한 화이트 톱과 팬츠는 HACHE. 주얼리는 미카엘라신. 



1404_160_04.jpg

- 작은 카라 디테일이 스타일리시한 화이트 원피스는 HACHE. 



1404_160_05.jpg

- 작은 카라 디테일이 스타일리시한 화이트 원피스는 HACHE. 


사진 이보영 
스타일리스트 양유진 
헤어·메이크업 허정은·이미자(세리 02-514-0721)
제품 미카엘라신(070-4156-1691), 자라(02-3413-9800), HACHE(02-3449-4114)


진행 한송이 기자


http://woman.chosun.com/magazine/viewArticle.do?c=CATE0001&atCode=2073



List of Articles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TJB 신규 프로그램 '100인의 기적' file 관리자 2015.05.31 161
TJB, 창사 20주년 특집 '100인의 기적' 첫방 file 관리자 2015.05.31 123
가수 박주희, '美' 할리우드에 한국 색과 소리의 '美' 알리다 file 관리자 2015.02.26 2741
박주희 - 사랑의 아리랑, 한국의 색에 동요되다 in Oscar 패션쇼 목은정 디자이너 메인 테마곡 관리자 2015.02.24 1442
[포토]한복의 위상을 세계에 알린 목은정 디자이너-3 file 관리자 2015.02.24 1261
[포토]한복의 위상을 세계에 알린 목은정 디자이너-1 file 관리자 2015.02.24 1132
[연예 투데이] 박주희, 韓 최초 '아카데미 시상식 파티서 무대 관리자* 2015.02.19 611
[단독] 가수 박주희, 韓 최초 '아카데미 시상식 파티' 참석 file 관리자 2015.02.18 1130
트로트 가수 박주희, 아카데미 시상식 갈라파티 참석 file 관리자 2015.02.18 1274
심파텍스 소재로 '한복' 만들다 file 관리자 2015.02.12 729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제니퍼 목, 북경서 심파텍스 소재 전통 의상으로 한국문화 전파 file 관리자 2015.02.12 884
할리우드 트리뷰트 기자 회견 및 레드카펫 초청 file 관리자* 2015.01.22 1259
할리우드 트리뷰트 기자 회견 및 레드카펫 행사 공연 file 관리자 2015.01.21 1643
오늘의 JTBC, 가수 박주희 - 춘자 ‘요리 대결’ 진풍경 1 관리자 2014.10.19 6541
'트로트 여신' 박주희, '알로하 집밥'으로 '집밥의 여왕' 될까? 관리자 2014.10.14 6335
‘트로트 여신’ 박주희, ‘활짝 핀 꽃미모’ 공개 file 관리자 2014.08.18 2391
여성조선 패션 인터뷰 - Black&White with 박주희 file 관리자 2014.08.12 2639
‘도전천곡’ 박주희-김현욱, 핑크빛 기류 포착 ‘최종 우승까지’ file 관리자 2014.08.12 2249
[T현장] 트로트의 꽃 ‘전국톱10 가요쇼’ 현장을 가다 관리자 2014.08.12 2303
김현욱 박주희 핑크빛기류, 제2의 도경완-장윤정 커플탄생? file 관리자 2014.08.12 1818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